About me

박용석은 도시 곳곳에서 직접 발견할 수 있는 일상적인 풍경에서 영감을 얻어 개인과 사회의 관계를 새로이 조명하는 다양한 개념미술 프로젝트를 지속해 왔다. 끊임없이 개발을 거듭하는 도시의 모습, 그 안에서 살아가는 다양한 인간상, 미술이라는 이름으로 공공의 영역에 침투한 공공미술의 의미 등은 지금까지 그가 집중해 온 주제이다. 작가는 프로젝트 내용 전달에 적합한 매체를 프로젝트에 맞춰 선택하여 활용하는데, 최근까지 재건축의 현장의 모습과 변화의 과정을 담기 위해 비디오 작업을 중점적으로 선보인 바 있다.

연세대학교 영상대학원, 한국예술종합학교 미술원 예술전문사 미디어아트, 경원대학교 회화과 졸업. 난지미술창작스튜디오(2019), 경기창작센터(2011), 독일 프랑크푸르트 암 마인 문화부 스튜디오(2007), 국립창동미술창작스튜디오(2007), 쌈지스페이스 스튜디오(2005), 뉴욕아트오마이(2004) 등의 레지던스 프로그램 참여.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대안영화상(2010), 한국문화예술진흥원 신진(성장)지원(2008), 서울 뉴미디어페스티벌 최고구애상(2006) 수상. 현재 서울대학교, 서울예술대학교, 한국예술종합학교 출강. 국내외 다수의 전시와 비디오/필름 페스티벌에 작품으로 참여해 오고 있다.

Park Yong-seok is inspired by cityscape we all confront everyday and explore relationship between an individual and society. The city we all live in is constantly going under various development process. Park is interested mainly on public art projects within the boundary of the city and residues of city development enterprise. He is well-known for selecting appropriate medium for each project. Since recent projects deal with reconstruction process in the city, he concentrated on video works.

He studied painting at Kyungwon University, media art at Korea National University of Arts and then received master’s degree with Visual Design from Yonsei University. He has participated in several residential programs such as Art OMI international Artists’ Colony Residency (2004), SsamZie Space Studio (2005), National ChangDong Art Studio (2007), Culture Ministry Studio of Frankfurt am Main, Germany (2007), Gyeonggi Creation Centre (2011), and SeMA NANJI RESIDENCY (2019).

He received Best GooAe prize in 2006 and Alternative Film Award at the Seoul International New Media Festival in 2010. He was also the recipient of Rising and Growing Artist supported by Korea Culture and Art Promotion Centre in 2008. Now he is a lecturer at Seoul National University, Korea National University of Arts and Seoul University of the Arts. He participates in national and international exhibitions and art festivals.